[언론보도] 문체부, ‘2024-2025 문화관광축제’ 25개 선정 (2023.12.19. 보도)

강릉커피축제 | 조회 60 | 작성일 2024-01-30


[사진=연합뉴스]
[이뉴스투데이 최용선 기자] 문화체육관광부(장관 유인촌, 이하 문체부)는 ‘2024-2025 문화관광축제’ 25개를 최종 발표했다고 19일 밝혔다. 선정 결과, 기존 ’20~’23 문화관광축제 중 21개 축제를 재지정하고, 고령대가야축제, 목포항구축제, 부평풍물대축제, 화성뱃놀이축제 등 총 4개 축제를 새롭게 문화관광축제로 지정했다.

새롭게 지정된 축제는 △강릉커피축제 △고령대가야축제 △광안리어방축제 △대구치맥페스티벌 △목포항구축제 △밀양아리랑대축제 △보성다향대축제 △부평풍물대축제 △수원화성문화제 △순창장류축제 △시흥갯골축제 △안성맞춤남사당바우덕이축제 △연천구석기축제 △영암왕인문화제 △울산옹기축제 △음성품바축제 △인천펜타포트음악축제 △임실N치즈축제 △정남진장흥물축제 △정선아리랑제 △진안홍삼축제 △평창송어축제 △포항국제불빛축제 △한산모시문화제 △화성뱃놀이축제 등이다.

문체부와 한국관광공사는 2년 동안 이들 축제에 국비 지원과 함께 홍보, 마케팅, 수용태세 개선 등 전문 상담 등을 종합지원한다. 내년에는 정부안 기준 축제 지원 예산 약 62억원을 투입하고 국민을 대상으로 한 축제 방문 독려 행사와 외국인 관광객 유치를 위한 방한 축제 관광상품 판촉도 연중 뒷받침한다.


특히 내년부터는 우리 축제가 세계인이 찾는 축제로 도약할 수 있도록 ‘글로벌 축제’ 지원사업도 새롭게 추진한다. 우리 문화에 세계적 관심이 높은 만큼 외국인 관광객이 즐겨 찾을 수 있는 축제를 선정, 지역 공항과 축제장을 연결하는 편리한 교통편과 외국어 안내 체계 등을 지원할 계획이다. 

박종택 문체부 관광정책국장은 “축제는 지역의 문화유산이자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몫을 차지하는 중요 관광자원"이라며 "우리 국민은 물론 한국을 찾는 외래 관광객이 축제를 통해 서울 이외 다양한 지역을 방문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계획”이라고 밝혔다.



출처 : 이뉴스투데이(http://www.enewstoday.co.kr)

  • 첨부파일이 없습니다.